한강인터넷신문

본문 바로가기

드론세계

드론 1700대, 출격 준비 완료!…우크라 최전선에 투입된다

관리자  219.248.75.102 2023-07-29 08:42:31 47회

요약글 : 전투에 투입될 1700대의 드론, 현대전의 상징이다.


우크라이나 최전선으로 향하기 위해 대기 중인 드론 1700대와 우크라이나 군 관계자 AP 연합뉴스

2개월 째 대반격을 이어가는 우크라이나의 최전선에 드론 1700대가 투입된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의 26(이하 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우크라이나군은 최근 격전지인 남부 지역에서의 진격 효과를 높이기 위해 공격 및 정찰드론 1700대를 위탁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하일로 페도로프 우크라이나 부총리 겸 디지털혁신부 장관은 우크라이나의 총공세를 지원하기 위한 드론 1700대가 전선에 투입되고 있다고 확인했다. 우크라이나군 디지털혁신부는 드론 군단의 조달 계획 주무부서다.

 

페도로프 장관은 텔레그램을 통해 모든 드론이 우크라이나 군인의 생명을 보호하고, 포병 공격을 한층 정확하게 만들어 적을 섬멸하기 위해 전선으로 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우크라이나 최전선으로 향하기 위해 대기 중인 드론 1700대와 우크라이나 군 관계자 AP 연합뉴스


우크라이나군 측이 공개한 사진은 전투에 투입될 1700대의 드론이 들판에 정렬돼 있는 모습을 담고 있다.

 

우크라이나군은 이번 전쟁이 시작된 이후 기부금 수억 달러를 모아 드론을 운영하는 드론 군단을 구성했다. 해당 기부금은 우크라이나 정부의 재건단체인 유나이티드24’의 모금 활동으로 모아졌다.

 

해당 드론 군단에서는 우크라이나 군인 1만 명이 드론 조종사 훈련을 받았으며, 드론 군단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공격용 드론을 직접 생산하는 시설 60곳을 새로 짓고 있다.

 

앞서 지난주에는 네덜란드 국방부가 우크라이나에 어른 손보다 작은 크기의 나노 드론’ 1000대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미국 텔레다인 플리어사는 최근 노르웨이 국방부와 나노 드론인 블랙호넷 3’ 생산 계약을 체결했으며, 노르웨이는 미국 회사로부터 사들인 블랙호넷3를 우크라이나로 보낼 예정이다.



노르웨이가 우크라이나에 총 1000대를 추가로 기증한다고 밝힌 초소형 드론 블랙호넷자료사진


블랙호넷3는 미군의 분대 등 소규모 부대 단위의 감시 정찰을 지원하기 위해 도입됐다. 무게는 약 33g, 길이는 16.8정도로 주머니에 넣어 휴대할 수 있을 정도로 작은 것이 특징이다. 크기가 작은데다 소음도 없는 블랙호넷은 시가전이 많은 우크라이나에서 우크라이나군이 전장 상황을 인식하는 데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노르웨이 정부는 지난해에도 영국이 주도하는 우크라이나 국제 기금을 통해 블랙호넷 300대를 우크라이나군에게 기증했다. 더불어 이번 계약을 통해 총 1000대의 블랙호넷을 추가로 우크라이나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미국 국방부도 지난 25일 우크라이나에 최대 4억 달러(한화 약 5120억 원) 규모의 무기와 장비를 추가 지원하겠다고 밝혔는데, 추가 지원 무기 리스트에는 블랙호넷을 포함한 정찰 드론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전의 상징된 드론

 

동맹국들이 우크라이나를 위해 드론 공급을 확대하는 가운데, 정찰용 및 공격용 드론이 현대전()의 상징이 됐다는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

 

미국 워싱턴포스트는 이번 우크라이나 전쟁은 최초의 본격적인 드론 전쟁이라고 전했다. 드론이 전장 전면에서 전쟁 양쪽에게 모두 실질적인 피해를 입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기 때문이다.

 

아프가니스탄과 중동 등지에서 미군이 드론을 활용한 사례는 있지만, 이는 미국이 적군을 이미 완벽하게 제압한 상황에서 펼쳐진 작전이었다.

 


우크라이나 현지시간으로 1017, 러시아군 자폭드론이 수도 키이우로 접근하고 있다. 2022.10.17


드론은 인명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동시에 비용이 저렴하다는 점에서 더욱 각광받는다.

 

앞서 안톤 게라셴코 우크라이나 내무장관 고문은 미 뉴스위크와의 인터뷰에서 우리가 수만, 수십만 기의 정찰 및 공격용 드론을 보유한다면, 우리는 더 빠르고 더 적은 손실로 승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공격용 드론이 필요하다. 이번 전쟁은 드론전이며, 드론은 이곳에서 가장 강력한 무기라고 강조한 바 있다.

(출처:나우뉴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청소년보호정책

상호명 : 한강인터넷신문  | 대표자 : 반춘기  | 주소 : 17-022 경기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곡현로170번길 13
TEL : 010-8570-2325  | E-MAIL : hangangdrone1@naver.com
등록번호 : 경기, 아52642   |   등록연월일 : 2020. 08. 10  |  제호 : 한강인터넷신문
발행인 : 반춘기  |  편집인 : 반춘기  |  발행연월일 :2024. 04. 2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반춘기

COPYRIGHT © 한강인터넷신문.kr ALL RIGHT RESERVED